수질 오염

수질오염

수질오염

물은 인간의 생존에 있어서 가장 필수적인 요소 중에 하나입니다. 따라서 먹는 물의 수질과 위생을 관리하는 것은 인간의 생명과 건강유지를 위해 매우 중요한 일입니다. 인간의 평균수명을 늘리는데 가장 큰 기여를 한 것이 상수도의 개발이라는 외국의 연구결과가 이를 잘 설명해 주고 있습니다. 이질이나 콜레라 등의 감염병이 예방되어 20년 이상이나 수명이 연장되었다는 것입니다. 그런데 산업이 발전하면서 다양한 중금속, 농약, 유해화학물질 등으로 인한 강물과 수돗물의 오염이 문제가 되고 있습니다. 

이 글에서는 사고에 의해 발생할 수 있는 급성 중독이나 세균과 바이러스 등에 의한 생물체 오염을 제외하고, 유기물질이나 무기물질에 의해 나타날 수 있는 수질오염으로 인한 만성적인 건강영향에 관하여 알아보겠습니다. 

수질오염 원인

수질오염은 자연수역의 수질이 생활하수, 공장폐수 등에 의하여 물의 자정작용 능력이 없어지는 것을 말합니다. 수질오염이 일어나는 기본적인 원인은 인구 증가, 산업화 및 도시화에 있습니다. 주로 생활하수, 공장폐수 등에 의해 발생하며, 생활하수의 경우 대부분 유기물로 구성되어 있고, 그 양이 많아 수질오염의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공장폐수의 경우 폐수에 함유된 각종 중금속, 화학물질 등 유해물질로 인하여 수질오염이 농수산물, 토양 등에도 직접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또한, 이러한 물질들이 먹이연쇄를 통하여 생태계에 축적되어 더 심각한 문제를 일으킬 수 있습니다. 중금속, 농약 등 오염물의 체내축적, 오염작물과 어패류 등의 섭식과 먹이 연쇄에 의해 피부질환, 만성중독 등의 건강상의 피해를 일으킬 수 있습니다. 수질오염의 대표적인 사례로는 일본에서 광산촌에서 배출된 카드뮴에 오염된 농작물을 장기간 섭취하여 발생한 이타이-이타이병, 일본 화학공장에서 배출된 메틸수은에 오염된 하천의 어패류를 섭취하여 발생한 미나마타병이 있습니다. 우리나라에서는 1991년 낙동강 페놀 오염사건, 2007년 태안 허베이스피리트호 기름 유출사건 등의 사례가 있습니다. 

수질오염과 건강 영향

산업폐수에는 각종 화학물질과 광물유, 중금속, 무기질, 농약, 합성세제, 폴리염화비페닐(Polychlorinated biphenyls, PCBs) 등 유독성 물질들이 포함될 수 있습니다. 이 밖에도 농업 폐수에는 농약을 비롯한 각종 화학물질이 포함되어 있으며, 이중에는 수은, 유기염소계농약, 할로겐 화합물 등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광산 폐수나 폐광지역에서는 수은, 카드뮴, 납, 아연, 망간 등에 물이 오염될 수 있습니다. 그 밖에 비소, 크롬, 석유, 광물류 ,과불화화합물 등의 오염도 일어나고 있으며, 방사능 물질 들이 폐수를 통하여 자연수에 오염될 수도 있습니다. 이들 유독 물질들은 종류에 따라 피부, 신장, 간 등에 건강영향을 미칠 수 있으며, 암을 유발하기도 합니다.